게시판타이틀 호주 현장뉴스
도로공사 교통통제하다 사망
도로공사는 대부분 교통량이 적어지는 야간에 이루어집니다. 작업이 있기 얼마전부터는 속도를 줄이라는 속도제한 표지가 놓이고 때로는 경찰차가 서 있기도 합니다. 100킬로나 60킬로나 잘 달리다가 40킬로미터로 줄이려면 운전자...
브리즈번스토리
| 2017-11-08 |
조회1,475
공짜 강아지 사기 크리스마스 겨냥
크리스마스는 호주 최대의 명절로 아이들이 서프라이즈 선물을 받는 날이기도 합니다. 이 때를 겨냥해 순진한 사람들의 돈을 빼내 가려는 사기꾼들이 있는데 공짜 강아지 광고도 그 중 하나라고 합니다.경찰은 최근 공짜 강아지를 준다고...
브리즈번스토리
| 2017-11-06 |
조회1,506
귀찮은 전화 해로운 메시지
주말을 앞둔 오늘은 뻔한 뉴스 하나 전해 드립니다. phone scam 이야기인데요, 그 중에서 전화를 다시 걸도록 만드는 전화 이야기입니다. 어디선가 모르는 번호로 전화가 걸려왔는데, 받으려고 하니까 끊어졌다. 그래서 다시 건다 call b...
브리즈번스토리
| 2017-11-03 |
조회1,192
인두루필리 자전거 사고
결국 사람이 사람을 죽인 사고, 매일 매일 주변에서 일어나는 이 일들 속에서 우리 자신은 이런 일들과는 관련이 없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오늘 새벽 어쩌면 자신의 건강을 위해 힘겹게 잠에서 일찍 깨어 일어났을 이 사람, 한국의 ...
브리즈번스토리
| 2017-11-01 |
조회2,044
속여도 정도가 있지
이 기사는 위 영화 포스터에 관한 간접적인 스포일러가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Harper Hart라는 소녀가 2016년에 시드니에 소재한 하이스쿨에 입학을 했습니다.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발행한 출생 증명서에는 소녀가 어머니의 성을 딴 것...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31 |
조회1,055
총쏘고 차 훔치고 집에 침입하고 결국 경찰견에 물려
자정이 지난 일요일 이른 새벽, Redland Bay의 한 주민이 파손된 토요타 Prado 차의 운전자를 도우려고 접근을 했는데 이 차는 며칠 전 금요일 밤에 Mount Gravatt East에서 도난당한 차였습니다. 운전자는? 차를 훔친 사람이었죠. 남을 ...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30 |
조회1,777
500미터 바다수영으로 아이 구한 여성
바다에서 튜브를 타고 있다가 발이 닫지 않는 곳으로 쓸려 들어간 기억이 있으신가요? 온갖 노력에도 불구하고 해변에서 멀어지면, 수영을 하거나 못하거나 매우 당황했던 기억이 있으실 겁니다.지난 수요일에 WA주 한 바닷가에서 생긴 ...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27 |
조회1,221
전자발찌 떼고 달아난 강간범 집히다
28세의 데미안 케네디, 10년 전 강간사건으로 전자장치를 부착하고 있었습니다. 지난 월요일 오전 전자장치를 자진 해제하고 Salisbury 집에서 사라진 이후 경찰의 추적을 받기 시작했는데요, 화요일에는 페이스북에 경찰을 겨냥한 듯, ...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26 |
조회1,390
정전 점검하러 나갔다가 피살
위의 사진과 비슷하게 생긴 가정용 배전함들 집마다 하나씩 있습니다. 옛날에는 두꺼비집이라고도 했죠. 한 달에 한 번 전기회사 Energex 검침원이 전기 사용량을 점검하러 집집을 방문하는데, 이 때문에라도 이 배전함은 집 앞 쪽이나 ...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25 |
조회1,541
할로윈 분장했더니 아이피부가 벌겋게 됐다
투움바에 사는 엄마 알렉산드라 카터씨, 울월스에서 4불을 주고 할로윈 분장용 화장품을 샀습니다. 할로윈을 앞두고 4살 난 아들에게 시범적으로 귀신? 분장을 해 주었는데, 3분 쯤 지나자 아이가 아프다고 해 즉시 샤워를 시켰고 사진처...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24 |
조회1,527
폭주 스쿠터 십대들 경찰이 제압
(사진은 자료 사진입니다)어제 일요일 오후, 시티와 포티튜드 밸리 도로를 누비던 스쿠터들, 소셜 미디어를 통해 행사를 개최?한 것으로 보이는 10대 청소년들이 자동차 사이를 위험하게 들락날락하며 도로 역주행도 개의치 않던 그들, ...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23 |
조회1,093
홀덴 오늘 마지막차 생산하고 공장 닫는다
영국에서 신세계 호주로 이주한 James Holden씨는 1856년 아들레이드에서 말 안장류를 취급하는 Holden 회사를 창업합니다. 이후 다른 사람과 동업을 하고, 자손이 업을 이어받고, 차량 관련 업으로 옮겨가다 1948년 정식 첫 차를 생산한...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20 |
조회2,181
퀸즐랜드는 우기?
동물의 왕국을 보면, 대지가 마르고 갈라져 황폐해진 건기가 있는가 하면, 비가 오기 시작하면 금세 물천지가 되는 우기가 있습니다. 여기 퀸즐랜드도 건기 우기 시대에 들어간 것일까요? 흐리고 비오는 날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퀸...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19 |
조회2,214
4개월 손자 얼굴 칼로 난자한 할머니[1]
북쪽 마을 The Gap의 이른 아침, 이웃은 "내려놔" "내려놔" 고함 소리를 들었습니다. 64세의 여인이 15년 살던 집에 딸과 손자가 놀러와 잠을 잤는데, 아침 6:30에 자고 있던 4달 된 손자를 커다란 칼로 수차례 얼굴 부분을 그은 것입니...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18 |
조회1,921
새벽 잠자던 아이 노린 괴한 자전거 도주[1]
(월요일) 이른 아침 5시 경, 로건의 한 주택 뒷문으로 괴한이 슬며시 들어왔습니다. 제대로 잠그지 않았을까요? 괴한은 2층 침실에 자고 있던 6살 여자아이를 안고 아랫층으로 내려와 소파에 눕힙니다. 아이의 입을 손으로 가렸을 때 아...
브리즈번스토리
| 2017-10-17 |
조회2,42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여권만료 여권무효 기소중지 수배 이미그레이션 ...